'사기혐의 피소' 이종수 美 카지노서 저스틴으로 근무

김대일 기자 / 기사승인 : 2018-06-25 10:06:51
  • -
  • +
  • 인쇄
이종수 소속사 통해 "이자·원금 일부 갚았다" 억울함 호소
배우 이종수가 미국 카지노에서 근무 중인것으로 알려졌다.[사진=네이버 영화]

(이슈타임 통신)김대일 기자=사기 혐의로 피소된 배우 이종수가 미국에서 저스틴이라는 이름으로 카지노에 근무 중인 것으로 알려졌다.


25일 스포츠동아 보도에 따르면 이종수가 미국 로스앤젤레스 인근의 한 카지노에서 근무하고 있다고 전했다.


미국 영주권자인 그는 저스틴이라는 이름으로 카지노에서 프로모션 팀의 호스트로 근무 중이었다.


앞서 이종수는 3월 국내에서 지인의 결혼식의 사회를 보는 대가로 돈을 받고 당일 결혼식장에 나타나지 않아 사기 혐의로 피소됐다.


당시 소속사 측이 나서 사건을 해결하고 고소인이 이종수 가족 측과 합의해 고소를 취하했다. 하지만 다른 채권자가 나타나 이종수에게 3000만 원 사기 당했다고 밝히면서 논란이 커졌다.


이에 이종수는 소속사를 통해 "채권자가 돈 한 푼 안 받은 것처럼 얘기했던데 3000만 원을 빌린 후에 매달 2~3% 이자를 넘겨줬다"며 "원금도 지금까지 1300만 원 갚았다"며 억울함을 호소했다.


[저작권자ⓒ 이슈타임통신.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글자크기
  • +
  • -
  • 인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