양철민 도의원, 경기도 도시재생지원센터의 광역적 역할 강화 필요성 주장

장현순 기자 / 기사승인 : 2019-11-11 14:43:18
  • -
  • +
  • 인쇄
11일 도시주택실 행정사무감사에서 도시재생지원센터의 운영 실태를 지적


❍ 경기도의회 도시환경위원회 양철민(더불어민주당, 수원8) 의원은 11일 경기도 도시주택실 행정사무감사에서 도시재생지원센터의 운영 실태를 지적하고, 도시재생지원센터의 광역적 역할과 기능 재정립 필요성을 주장했다.


❍ 양철민 의원이 경기도로부터 제출받은 자료에 따르면, 도시재생지원센터는 2016년 4월 개소 이후 7명의 인력과 연간 6억 원 정도의 예산으로 지금까지 운영되고 있으나 경기도 내 도시재생사업 구역은 2016년 4개소에서 37개 구역으로 확대되었다.


❍ 이에 대해 양철민 의원은 “도시재생사업은 2016년에 비해 10배 가까이 확대되었음에도 불구하고, 도시재생지원센터의 인력은 감축되었고 예산은 2016년에 비해 큰 변화가 없었다”고 지적했다.


❍ 양철민 의원은 “급격히 증가하는 도시재생사업을 효율적으로 지원하기 위해 도시재생지원센터의 광역적 역할과 기능 재정립이 필요하다”고 주장하며, “도시재생 전문 인력 확충, 별도 법인화에 대한 검토, 예산확보 필요성”을 강조했다.

 

[저작권자ⓒ 이슈타임통신.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글자크기
  • +
  • -
  • 인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