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인
왼쪽
오른쪽
상단여백
HOME 정치·사회 사회 서울
태풍 마리아 '삐라삐룬' 뒤이어 북상…한반도 영향 미칠까?마리아 정확한 위치 및 경로 파악 안돼
태풍 마리아가 삐라삐룬에 이어 북상할 것으로 보인다. 사진은 기사와 무관.[사진=ⓒGettyImagesBank이매진스]

(이슈타임)김담희 기자=태풍 삐라삐룬으로 전국 곳곳에 사건사고 소식이 이어지는 가운데 괌에서 생겨난 8호 태풍 '마리아'가 등장할 것으로 보인다.

4일 기상청 등에 따르면 태풍 마리아는 쁘라삐룬보다 파괴력이 강하며 괌 동쪽에서 발달해 점차 세력을 키워 필리핀 북부와 대만 방향으로 북상해 10일 필리핀에 상륙할 것으로 예측된다.

만약 괌에서 빠르게 북서진 하면 한반도와 일본을 지나갈 가능성이 있지만 홍콩이나 중국 쪽으로 방향을 틀 수도 있다.

그러나 아직 태풍 마리아에 대한 정확한 위치와 경로는 아직 파악되지 않았다.

태풍 마리아의 이름은 미국에서 제출한 것으로 알려졌으며 마리아가 지나가면 9호 태풍 '손띤' 등 5~6개의 태풍이 남아있다.

김담희 기자  isstime@isstime.co.kr

<저작권자 © 이슈타임,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담희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