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인
왼쪽
오른쪽
상단여백
HOME 국제
빌 클린턴 "진짜 영웅은 문재인 대통령"
(사진=YTN 뉴스 캡처)

(이슈타임 통신)김혜리 기자=빌 클린턴 전 미국 대통령이 역사적인 첫 북미정상회담이 개최되는 과정에서 문재인 대통령이 수행한 중재역할에 대해 ‘진짜 영웅(real hero)’이라고 말했다.

지난 4일(현지시간) 클린턴 전 대통령은 NBC에 출연해 최근 북미 간 대화 진전 상황과 관련해 “지금까지의 과정에서 진짜 영웅은 한국의 문재인 대통령"이라고 밝혔다.

클린턴 전 대통령은 “문 대통령이 한 일들을 보라”면서 “그는 북한을 평창올림픽으로 끌어냈고 남북 단일팀을 꾸렸으며 미국과 북한의 대중적인 충동 사이에서 잘 처리했다”고 강조했다.

그러면서 “문 대통령은 미국과 북한 양측 대중의 충동적 정서를 잘 이용했다”며 “한국 대통령은 북한이 정말로 자국의 경제 상황을 개선하기를 원하며 절대 북한 정권을 전복하는 것을 원하지 않는다고 김정은 위원장을 설득했다”고 덧붙였다.

이어 “문 대통령은 이것(북한과의 대화)을 정말로 원하고 있었던 것”이라며 문 대통령의 진정성을 강조했다.

한편 클린턴 전 대통령은 오는 12일 싱가포르에서 개최될 북미정상회담 전망과 관련해 “(북·미 정상회담이) 성공할 가능성도 있다고 본다"며 "그러나 그들(북한)이 가진 것을 포기하게 하는 데에는 어느 정도의 신뢰가 필요할 것"이라고 언급했다.

그러면서 "희망을 품고 (북미 양국이) 얼마나 해 나갈 수 있는지를 지켜보는 것이 중요하다"며 "이와 같은 거래를 하는 과정에서는 타협이 이뤄져야 한다"고 말했다.

김혜리 기자  kooill91@naver.com

<저작권자 © 이슈타임 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혜리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