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인
왼쪽
오른쪽
상단여백
HOME 문화 연예 서울
'복면가왕' 김성주 방송사고…'굿걸' 실명거론 해 당황"머릿 속에 이름 되새기다보니 나도 모르게 이름 불러"
김성주가 실수로 복면 속 인물의 실명을 밝혔다.[사진=MBC '복면가왕' 방송 캡처]

(이슈타임 통신)김대일 기자=복면가왕에서 MC 김성주가 복면 속 인물의 실명을 소개하는 방송사고를 일으켰다.

3일 방송된 MBC '복면가왕'에서는 복면가수 '굿걸'과 '검투사'의 쟁쟁한 3라운드 대결이 벌어졌다.

이날 유영석 작곡가가 '검투사'를 향해 독설을 멈추지 않았고 김성주가 이를 수습하는 과정에서 굿걸의 실명을 거론했다.

다행히 방송에서는 '삐' 소리로 이름이 공개되지 않았지만 현장에 있는 사람들은 '굿걸'의 정체를 알고 놀라워했다.

김성주는 자신의 실수에 크게 당황하는 모습을 보였다. 이에 연예인 판정단들은 김성주를 격려하는 박수를 보내주기도 했다.

이후 대결에서 검투사에게 굿걸이 패배하면서 가면을 벗어 정체를 드러냈다. LPG 출신 가수 겸 배우 한영이었다.

김성주는 "오랜만에 예능 출연으로 알고 있다. 그래서 머릿속에 한영 씨 이름을 되새기다 보니 나도 모르게 이름을 부르게 됐다"고 사과했다.

이에 한영은 "깜짝놀랐다"고 소감을 드러냈다. 이어 이제서야 복면가왕에 출연하게 된 이유에 대해 '다리를 숨길방법이 없어서'라고 설명하기도 했다.

김대일 기자  nowcall31@naver.com

<저작권자 © 이슈타임 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대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