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생술집' 성동일 "사생아로 태어나…가족 소중함 느껴"

김대일 기자 / 기사승인 : 2018-06-01 09:05:35
  • -
  • +
  • 인쇄
"피자값 생각 안하고 사줄 수 있을때 왜 일하는 지 느껴"
31일 오후 방송된 '인생술집'에 성동일과 권상우가 출연했다.[사진=tvN '인생술집' 방송 캡처]

(이슈타임 통신)김대일 기자=배우 성동일이 자신의 가족사를 고백했다.


31일 오후 방송된 tvN예능프로그램 '인생술집'에는 성동일과 권상우가 출연했다.


이날 MC가 성동일에게 인생작을 묻자 그는 "집 사람을 만난 것이다"라고 대답했다.


그는 "사생아로 태어나 지금까지 아내와 결혼식도 올리지 못하고 산다'며 "지금까지 가장 행복한 순간은 아이들이 피자가 먹고 싶다고 할 때 피자값이 얼마인지 생각하지 않고 사줄 수 있을 때"라고 말했다.


성동일은 "그 때 내가 왜 일을 해야 하는지 알겠더라. 내 인생작은 모두다. 망하고 흥한 것부터 모든 게 다 그렇다"고 전했다.


한편 성동일은 앞서 '무릎팍도사에 출연해 부모님의 이혼으로 원치 않은 상황에서 태어나 호적이 없어 학교를 들어가지 못했다고 밝힌바 있다.


[저작권자ⓒ 이슈타임.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글자크기
  • +
  • -
  • 인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