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산 여성 폭행…둔기로 내려치고 55만원 훔쳐 달아나

장동휘 기자 / 기사승인 : 2018-06-01 08:46:15
  • -
  • +
  • 인쇄
무직 상태서 생활비 벌기 위해 범행 저질러
부산 심야 길거리에서 30대 남성이 생활비를 마련하기 위해 금품갈취했다. 사진은 기사와 무관.[사진=ⓒGettyImagesBank이매진스]

(이슈타임 통신)장동휘 기자=부산 심야 길거리에서 혼자 걸어가는 여성을 폭행하고 금품을 훔쳐 달아난 30대 남성이 경찰에 붙잡혔다.


1일 부산 북부경찰서에 따르면 강도상해 혐의로 임모(37) 씨를 체포해 조사하고 있다.


임 씨는 지난달 30일 오전 4시쯤 부산 북구의 한 거리에서 귀가하는 A 씨의 머리를 뒤에서 둔기로 내려친 뒤 휴대전화와 현금 55만 원이 든 가방을 훔쳐 달아난 혐의를 받고 있다.


경찰은 피해자 신고를 받고 주변 폐쇄회로 (CC)TV를 확인, 임 씨가 타고 달아난 차량을 추적해 붙잡았다.


경찰 조사에서 무직인 임씨는 생활비를 마련하기 위해 이 같은 범행을 저지른 것으로 드러났다.


경찰은 임 씨에 대해 추가 조사 후 구속 영장을 신청할 방침이다.


[저작권자ⓒ 이슈타임.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글자크기
  • +
  • -
  • 인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