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인
왼쪽
오른쪽
상단여백
HOME 정치·사회 사회 부산
부산 여성 폭행…둔기로 내려치고 55만원 훔쳐 달아나무직 상태서 생활비 벌기 위해 범행 저질러
부산 심야 길거리에서 30대 남성이 생활비를 마련하기 위해 금품갈취했다. 사진은 기사와 무관.[사진=ⓒGettyImagesBank이매진스]

(이슈타임 통신)장동휘 기자=부산 심야 길거리에서 혼자 걸어가는 여성을 폭행하고 금품을 훔쳐 달아난 30대 남성이 경찰에 붙잡혔다.

1일 부산 북부경찰서에 따르면 강도상해 혐의로 임모(37) 씨를 체포해 조사하고 있다.

임 씨는 지난달 30일 오전 4시쯤 부산 북구의 한 거리에서 귀가하는 A 씨의 머리를 뒤에서 둔기로 내려친 뒤 휴대전화와 현금 55만 원이 든 가방을 훔쳐 달아난 혐의를 받고 있다.

경찰은 피해자 신고를 받고 주변 폐쇄회로 (CC)TV를 확인, 임 씨가 타고 달아난 차량을 추적해 붙잡았다.

경찰 조사에서 무직인 임씨는 생활비를 마련하기 위해 이 같은 범행을 저지른 것으로 드러났다.

경찰은 임 씨에 대해 추가 조사 후 구속 영장을 신청할 방침이다.

장동휘 기자  isstime@daum.net

<저작권자 © 이슈타임 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장동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