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인
왼쪽
오른쪽
상단여백
HOME 국제
폼페이오 美국무장관 "北 핵 완전폐기시 민간 투자"
자료사진.[사진=美국무부]

(이슈타임 통신)순정우 기자=북미 정상회담이 한달여 앞으로 다가온 가운데 미국이 북핵 포기 대가를 구체화했다.

13일(현지시간) 마이크 폼페이오 미국 국무장관은 폭스뉴스·CBS방송에 잇따라 출연한 자리에서 “북한이 핵 프로그램을 완전히 폐기하면 미국의 민간투자가 허용될 것”이라며 “북한의 에너지 망 건설과 인프라 발전을 미국의 민간 부분이 도울 수 있다”고 밝혔다.

폼페이오 장관은 또 "확실하게 안전을 보장할 것"이라며 북한 정권 교체를 추구하지 않겠다는 점도 재확인했다.

이는 미국은 북한이 완전히 핵을 포기하면 민간 기업의 투자를 허용하고, 체제 안전도 보장하겠다고 밝힌 셈이다.

그러나 폼페이오는 "북한에게 확실한 안전 보장을 제공해야 한다면서, 다만 아직 할 일이 많이 남아 있다, 위험 요인도 주시하겠다"며 북한 핵의 완전한 폐기조건도 함께 강조했다.

순정우 기자  us.ecwcs@gmail.com

<저작권자 © 이슈타임 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순정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