성신여대 성폭행 교수, 뺨 때리고 목조르기까지

장동휘 기자 / 기사승인 : 2018-05-03 10:25:20
  • -
  • +
  • 인쇄
대책위 오픈채팅방서 성희롱 제보 수십건 받아
성신여대 사학과 교수가 성폭행과 가학행위 혐의를 받고 있다.[사진=facebook '성신여대 대신 전해드립니다' 페이지]

(이슈타임 통신)장동휘 기자=학생을 성폭행 한것으로 알려진 성신여대 사학과 교수가 얼굴에 침을 뱉는가 하면 목을 조르고 때리는 등 가학행위까지 했다는 주장이 제기됐다.


지난달 30일 성신여대 사학과 학생대책위원회에 따르면 해당 학교 졸업생 A씨는 "1년여 전에 B 교수로부터 성폭행을 당했다"고 학교 측에 제보했다.


학교 성윤리위원회는 자체 조사에 나선 뒤 사안이 심각하다고 보고 B 교수는 수업에서 배제하고 서울북부지검에 고발했다.


A 씨 대리인은 JTBC 인터뷰에서 B 교수가 얼굴이 돌아갈 정도로 세게 뺨을 내리치는가 하면 목을 졸라 피해자가 공포를 느끼게 하기도 했다.


대책위는 A 씨 말고도 피해자가 더 있을 것으로 생각해 오픈채팅방을 통해 제보를 받았다. 대책위는 "성희롱은 수십 건 이상 접수됐다"며


그러나 B 교수는 합의된 성관계라고 주장하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검찰 지휘를 받은 성북경찰서는 곧 B 교수를 소환해 성폭행은 물론 가학 행위 등에 대해서도 조사할 방침이다.


[저작권자ⓒ 이슈타임.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글자크기
  • +
  • -
  • 인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