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인
왼쪽
오른쪽
상단여백
HOME 정치·사회 사회 서울
'물뿌리기 갑질' 조현민, 해외여행서 곧 귀국할 듯…여론악화광고대행사 팀장에게 음료수 병 던지고 물 뿌려
조현민이 광고대행사 팀장에게 폭력을 당해 논란이 일었다.[사진=조현민 SNS]

(이슈타임 통신)장동휘 기자=광고대행사 팀장에게 물을 뿌리는 등 폭력을 행사한 조현민(35) 대한항공 전무의 귀국 시점에 눈길이 쏠리고 있다.

14일 대한항공에 따르면 조 전무는 12일 오전 휴가를 내고 해외로 출국했다. 이날 조 전무는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기내에서 촬영한 사진과 함께 "나를 찾지 마, 휴가갑니다" 등의 해시태그를 달았다.

앞서 온라인 한 커뮤니티에 익명으로 조양호 한진그룹 회장의 둘째 딸인 조 전무가 광고 업체 직원들과의 미팅 도중 A팀장에게 음료수 병을 던졌다는 글이 올라왔다.

글에 따르면 조 전무가 음료수 병을 던진데 이어 물을 얼굴에 뿌렸다는 주장이 제기됐다.

서울 강서경찰서는 13일 특수 폭행 등 혐의로 조 전무에 대한 내사 착수를 공식화했다.

장동휘 기자  isstime@daum.net

<저작권자 © 이슈타임,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장동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