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인
왼쪽
오른쪽
상단여백
HOME 국제
필리핀 정부, 보라카이 폐쇄 추진…환경오염 심각관광객 거의 없는 6~7월에 폐쇄할 가능성 높아
필리핀 정부가 환경오염 문제로 인해 보라카이 섬을 일시 폐쇄할 방침이라고 알려졌다. [사진=ⓒGettyImagesBank이매진스]

(이슈타임 통신)류영아 기자=필리핀 정부가 심각한 환경오염으로 신음하는 보라카이 섬에 대해 결국 폐쇄 조치를 결정했다.

13일 ABS-CBN 등 현지매체는 "보라카이 섬이 쓰레기 등으로 크게 오염돼 있어 환경 개선과 시설 보수 등을 위해 오는 6~9월 중 두 달간 섬을 일시적으로 폐쇄하는 방안을 논의하고 있다"고 보도했다.

필리핀 정부는 현지 관광업계 종사자들의 생계를 위해 섬의 일시적 폐쇄는 관광객이 거의 없는 장마철인 6~7월에 할 가능성이 높으며 그동안 낡은 숙박시설과 도로 배수시설 수리, 불법구조물 철거 등을 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이를 위해 현재 필리핀 관광청과 환경부, 보라카이 지방정부가 구체적인 실행 방안을 논의하고 있는 것으로 전해졌다.

보라카이는 전 세계적인 휴양지로 사랑받았지만 그동안 심각한 환경오염 문제에 시달려 왔다.

당국의 기초 조사에 따르면 보라카이섬의 많은 시설물이 하수시설을 제대로 갖추지 않고 있으며 습지 9곳 중 5곳은 불법 건축물로 파괴된 것으로 알려졌다.

복수의 현지매체는 로드리고 두테르테 필리핀 대통령은 보라카이섬의 환경오염 문제에 대해 비상사태를 선포하는 방안을 검토해왔다고 보도했다.

한편 지난해 보라카이를 찾은 전 세계 여행객 수는 200만명에 달하며 이 중 한국 여행객은 35만명 이상인 것으로 알려졌다.

류영아 기자  yyy0@hanmail.net

<저작권자 © 이슈타임 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류영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