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인
왼쪽
오른쪽
상단여백
HOME 문화 스포츠 서울
일본 선수 도핑 적발, 평창올림픽 첫 사례일본올림픽위원회, 도핑 관련 기자회견 열 방침
사이토 게이가 도핑 검사에서 양성 반응을 보였다는 소식이 전해졌다.[사진=CNN]

(이슈타임 통신)김대일 기자=일본 쇼트트랙 대표팀 사이토 게이가 도핑 검사에서 양성 반응을 보였다는 소식이 전해졌다.

국제스포츠중재재판소(CAS) 반도핑 분과는 13일 사이토의 도핑 검사 결과 금지약물 양성 반응이 나왔다고 밝혔다.

당초 사이토는 남자 쇼트트랙 5000m 계주에서 예비 선수로 활약할 예정이었다.

그러나 경기전 실시된 도핑테스트에서 양성 반응이 나옴에 따라 사이토의 출전은 어려울 전망이다.

교도통신은 사이토가 평창올림픽은 물론 일본 동계올림픽 사상 최초의 도핑 위반자라고 전했다.

한편 일본올림픽위원회(JOC)는 이날 사이토의 도핑테스트와 관련해 기자회견을 열 방침이다.

김대일 기자  nowcall31@naver.com

<저작권자 © 이슈타임,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대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