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 아파트 화재, 주민 6명 부상·50명 긴급 대피

김담희 기자 / 기사승인 : 2018-02-04 17:14:16
  • -
  • +
  • 인쇄
아파트 내부 70㎡ 태워…전기 히터서 시작된 듯
대전의 한 아파트에서 불이 나 주민 6명이 부상을 입었다. 사진은 기사와 무관.[사진=ⓒGettyImagesBank이매진스]

(이슈타임 통신)김담희 기자=대전의 한 아파트에서 불이 나 주민 6명이 부상을 입고 50명이 대피했다.


3일 오후 7시 20분쯤 대전 유성구의 한 아파트 3층에서 불이 났다.


이 불로 주민 6명이 연기를 흡입해 인근 병원으로 이송됐으며 주민 50여 명이 긴급 대피했다.


불은 아파트 내부 70㎡를 태우고 소방서 추산 2400여만 원의 재산피해를 낸 뒤 20여 분 만에 진화됐다.


경찰과 소방당국은 전기 히터의 불이 소파에 옮겨붙으며 화재가 시작된 것으로 보고 정확한 화재 원인을 조사 중이다.


[저작권자ⓒ 이슈타임.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글자크기
  • +
  • -
  • 인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