日 아베 총리 "한국의 위안부 새 방침 절대 수용 못해"

류영아 기자 / 기사승인 : 2018-01-12 15:11:30
  • -
  • +
  • 인쇄
"기존 합의 이행 요구할 것"
일본 아베 총리가 12일 한국측 위안부 새방침에 대해 강력 반발했다. [사진=AFP]

(이슈타임 통신)류영아 기자=일본 아베 총리는 한국 외교부가 밝인 위안부 합의 처리 방향에 대해 강하게 반발했다.


그는 12일 동유럽 6개 국가 순방을 떠나기에 앞서 관저에서 기자들과 만나 "한·일 위안부 합의는 국가와 국가의 약속이다"라며 "이를 지키는 것이 국제적, 보편적인 원칙"이라고 전했다.


또 "일본은 성의를 갖고 한일합의를 이행해 왔다"며 "한국측에도 계속 이행을 요구할 것"이라고 덧붙였다.


아베 총리의 이 발언은 지난 10일에 있었던 문재인 대통령이 신년 기자회견에서 밝힌 "일본이 진실을 인정하고 피해자 할머니들께 진심을 다해 사죄해야 한다. 그것이 완전한 위안부 문제의 해결이라고 생각한다"는 내용에 대한 반발의 의미로 해석된다.


[저작권자ⓒ 이슈타임.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글자크기
  • +
  • -
  • 인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