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정치·사회 사회 서울
문무일 "적폐청산 수사, 올해 안에 마무리할 것""내년에는 민생 사건 수사에 집중할 방침"
문무일 검찰총장이 적폐청산 수사를 연내에 마무리하겠다고 밝혔다.[사진=YTN 캡처]

(이슈타임 통신)장동휘 기자=문무일 검찰총장이 현재 검찰이 진행 중인 적폐청산 수사와 관련해 중요 부분에 대해서는 올해 안에 수사를 마무리하겠다는 뜻을 전했다.

문 총장은 5일 오전 대검찰청에서 열린 기자간담회에서 "수사에 기한을 정하기는 어렵지만 올해 안에 주요 부분 수사를 마무리하기 위해 최선을 다하고 있다"고 밝혔다.

이어 "댓글 사건과 사법방해 의혹, 문화예술계 화이트리스트·블랙리스트 등 의혹의 주요 부분이 정리되고 있다"고 설명했다.

아울러 문 총장은 "사회 전체가 한 가지 이슈에 너무 매달렸는데, 이런 일이 너무 오래 지속되는 것도 사회 발전에 도움이 안 된다는 생각"이라고 말했다.

그러면서 "내년에는 국민의 억울함을 풀어주는 민생 사건 수사에 보다 집중하겠다"는 의견을 내비쳤다.

특히 문 총장은 '이 정도면 구속된다'고 공동체가 납득할 수 있는 명확한 기준이 필요하다는 점을 강조하기도 했다.

이는 최근 법원이 잇따른 구속영장 기각 및 구속적부심 석방 결정을 내린 것에 대해 비판적 시각을 드러낸 것으로 풀이된다.

장동휘 기자  isstime@daum.net

<저작권자 © 이슈타임 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장동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