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경제 산업 서울
BBQ 윤홍근 회장, 가맹점 상대로 갑질 논란 "폐점시켜"가맹점 "유통기한 임박·중량 부족한 닭 공급받아"
윤홍근 제너시스BBQ 그룹 회장이 가맹점을 상대로 갑질을 했다는 주장이 제기됐다.[사진=BBQ 제공]

(이슈타임 통신)장동휘 기자=윤홍근 제너시스BBQ 그룹 회장이 가맹점을 상대로 갑질을 했다는 주장이 제기돼 논란이 일고 있다.

14일 YTN의 보도에 따르면 윤 회장은 지난 5월 서울 강남구 삼성동 BBQ 봉은사역점을 방문했다.

매장을 방문한 윤 회장은 주방에 출입하려다가 제지당하자 "이 자식 해고해. 이 매장 폐점시켜"라고 막말을 쏟아낸 것으로 알려졌다.

특히 가맹점은 해당 사건이 발생한 후 유통기한이 임박하거나 중량이 부족한 닭을 공급받기도 했다고 주장했다.

이에 대해 BBQ 측은 피해 당사자에게 사과하겠다는 뜻을 밝혔다.

아울러 유통기한 문제는 물류 거래처를 바꾸는 과정에서 드러난 것으로 바로잡겠다고 설명했다.

그러나 가맹점 측은 폭언 등의 혐의로 윤 회장을 고소하겠다는 입장이다.

장동휘 기자  isstime@daum.net

<저작권자 © 이슈타임 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장동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