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정치·사회 정치 서울
이명박 "적폐 청산…감정풀이 및 정치보복 의심돼"정치공작 관여 질문에 "상식에 맞지 않는 질문 하지 마라"
이명박 전 대통령이 문재인 정부의 적폐 청산 등에 대해 "감정 풀이, 정치보복이 의심된다"고 말했다.[사진=YTN]

(이슈타임 통신)장동휘 기자=이명박 전 대통령이 문재인 정부의 적폐 청산 등에 대해 "감정풀이, 정치보복이 의심된다"고 말했다.

이 전 대통령은 12일 바레인 출국 직전 인천국제공항에서 기자들과 만나 이같이 밝혔다.

그는 "나는 새로운 정부가 들어오며 일말의 기대를 하고 있던 사람"이라며 "그러나 지난 6개월간 적폐 청산이라는 명목으로, 이것이 과연 개혁인가, 감정풀이나 정치보복이 아닌가 하는 의심이 들기 시작했다"고 전했다.

이어 "새로운 정부가 들어선 후 모든 분야에서 갈등이 깊어졌다"라며 "이런 것은 국론을 분열시키고 중대한 시기에 안보 및 외교에도 도움이 되지 않는다"고 덧붙였다.

이후 이 전 대통령은 정치공작 관여 의혹에 대한 질문에 "상식에 맞지 않는 질문은 하지 마라"라고 답한 후 서둘러 기자회견장을 빠져나갔다.

한편 2박 4일 일정으로 바레인을 방문하는 이 전 대통령은 현지 각료와 바레인 주재 외교사절 등 고위공직자를 대상으로 강연을 진행할 예정이다.

장동휘 기자  isstime@daum.net

<저작권자 © 이슈타임 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장동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