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정치·사회 사회
모란역 지하철 고장…출근길 승객들 분통"무슨 일인지 알려주지도 않고 대기하라고만"
분당선 모란역을 지나던 열차가 고장으로 멈춰 출근길 승객들의 불편이 발생했다. 사진은 기사와 무관.[사진=ⓒGettyImagesBank이매진스]

분당선이 차량 고장으로 운행이 중단되며 출근길 승객들의 불편이 이어졌다.

11일 오전 8시30분쯤 모란역을 지나가던 열차가 갑자기 고장으로 멈췄다.

네티즌들은 사회관계망서비스(SNS)를 통해 사고로 인한 불편함과 적절하지 않은 대처에 대해 지적했다.

한 네티즌은 "무슨 일인지 알려주지도 않고 대기하래서 20분째 갇혀있다"고 분통을 터뜨렸다.

한편 현재 지하철 안에서는 "모란역에서 차량 고장으로 연착되고 있으니 양해부탁드린다"는 안내 방송이 나오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저작권자 © 이슈타임,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황해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